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CRITIC

가디간

by PHILIP_CK posted Apr 10, 2014



카리건스.


점점 더워지는

졸려가는 오후에

그냥 들었다.


고딩때 처음 이 밴드를 알았다.

전영혁의 음악세계에서 성문영씨가 나와서 소개해줬다.


이 노래.







이상하게 지금 들어도 전혀 이상하지 않네.

내가 그렇게 느낀건가.


처음 들었을땐 뭔가 인디느낌이 있었는데

플룻인가. 세련미를 더해주는것도 같고...


여튼 20년전에도 즐겨 듣던 음악을 아직도 듣고 앉아있다니.


늙은놈.







그냥 기분 이상한 하루야.

  • PHILIP_CK 2014.04.10 20:44
    난 그냥 가디간 하나 입고 다니는 날씨가 좋을뿐이야.
    코가 약간만 시려운 느낌.

  1. ABOUT A MUSIC BOARD

    Date2011.06.29 CategoryETC Reply0 Views8116 file
    read more
  2. 좌지보이. 문화모임.

    Date2014.10.17 CategoryCRITIC Reply3 Views519 file
    Read More
  3. 이거슨 빼박캔트 포 클러버

    Date2014.09.18 CategoryCRITIC Reply0 Views498
    Read More
  4. 옷장안에

    Date2014.09.03 CategoryCRITIC Reply1 Views494
    Read More
  5. 더울때 들어봐라.

    Date2014.08.01 CategoryCRITIC Reply0 Views498
    Read More
  6. 이게 미츴나.

    Date2014.07.24 CategoryCRITIC Reply0 Views498
    Read More
  7. 한놈만 잡으면 될까?

    Date2014.07.07 CategoryETC Reply0 Views467 file
    Read More
  8. 십센치

    Date2014.07.07 CategoryCRITIC Reply0 Views480
    Read More
  9. 6인실 병동에서 잠 안올때 들을만한 노래.

    Date2014.06.16 CategoryCRITIC Reply1 Views464
    Read More
  10. 아주 지 무덤을 파요 파.

    Date2014.04.10 CategoryCRITIC Reply0 Views498
    Read More
  11. 가디간

    Date2014.04.10 CategoryCRITIC Reply1 Views458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 Next ›
/ 14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COPYRIGHT WWW.CK-DIARY.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XPRESSENGINE.COM & elastica9@snu.ac.kr스팸 퇴치! Click Here!